Community

Press

‘내안의 그놈’ 이수민 “액션연기 위해 배운 복싱 2년째…스파링도 뛴다”

 j&k ent 작성일 Jun 18 2019  362  0
텐아시아   텐아시아 노규민 기자  2019년1월17일

본문

영화 ‘내안의 그놈’의 이수민이 2년째 복싱을 배우고 있다고 밝혔다.
이수민은 ‘내안의 그놈’에서 왕따 소녀 현정 역을 맡았다. 첫 스크린 진출임에도 불구하고 특유의 상큼한 매력은 물론 안정적인 연기로 몰입도를 높였다.
특히 복싱을 배우고 자신을 괴롭히던 무리들에게 통쾌하게 복수하는 장면 에서 이수민의 액션연기 및 반전매력이 빛났다.
이수민은 소속사를 통해 “앞으로 보여주고 싶은 게 많다”며 “나중에 액션연기 하는데 도움이 될 것 같아서 복싱을 시작했는데, 2년째 하고 있다. 재미있어서스파링도 뛴다”고 밝혔다.
‘내 안의 그놈’은 지난 9일 개봉해 1주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.

SHARE THIS PAGE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오톡으로 보내기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Back TOP Home

J&K TRAINING CENTER DAUM CAFE

대중문화예술기획업 등록 제2017-000024호

copyright @ 2018 j&k entertainment